포항 시립중앙아트홀, 벨라미치문화예술연구소 협력 ‘2021 공연장 상주단체 육성지원 사업’ 선정
포항 시립중앙아트홀, 벨라미치문화예술연구소 협력 ‘2021 공연장 상주단체 육성지원 사업’ 선정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21.04.12 19:52
  • 게재일 2021.0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도비 최고등급 7천만원 받아
올해 2개 국비 사업 연이어 선정
지원금액 2억1천만원 확보
포항시립중앙아트홀 전경 /포항문화재단 제공
포항시립중앙아트홀 전경 /포항문화재단 제공

(재)포항문화재단은 재단이 운영하는 포항시립중앙아트홀과 지역에서 활동하는 예술단체인 벨라미치문화예술연구소가 ‘2021 공연장 상주단체 육성지원 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도비 7천만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문화재단에 따르면 경북도내 16개 예술단체를 대상으로 서류심사, PPT 발표·인터뷰 등 심사 결과 최고 등급의 지원금액을 확보해 올해 중앙아트홀의 목표인 공연장 활성에 순풍이 예상된다.

‘공연장 상주단체 육성지원사업’은 도내 공연장 활성화와 예술단체의 창작 활성화, 지역민들의 문화향유 확대 등을 위해 지난 2010년부터 시행해 오고 있다.

상주단체와 협약을 맺은 각 지역 공연장은 예술단체에 사무실과 연습실 공간을 제공하고, 공연장 사용료 면제·사용 우선권 등을 부여한다. 상주예술단체는 지역을 소재로 한 초연 창작작품, 우수작품 레퍼토리, 시민을 대상으로 퍼블릭 프로그램 등 다양한 공연장 상주단체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포항문화재단 포항시립중앙아트홀 상주단체에 선정된 벨라미치문화예술연구소는 청년예술가들이 레퍼토리 개발, 시민음악교육, 사회봉사, 예술가 권익 신장을 위해 2014년 창단됐다.

이번 2021 공연장 상주단체 선정 공모에서 벨라미치문화예술연구소는 코로나 팬데믹 상황에서 시민과 예술단체 간 새로운 연결방식으로 시민문화 향유를 제공하고, 초연창작 공연콘텐츠 제작과 구도심의 상징적 공간이자 포항 문화의 중심이었던 포항시립중앙아트홀의 공간적 가치를 재현하는 우수 레퍼토리 프로그램을 제안해 최고 등급인 7천만원을 지원받게 됐다.

 

포항시립중앙아트홀 전경 (위), 벨라미치문화예술연구소 공연 모습.  /포항문화재단 제공
벨라미치문화예술연구소 공연 모습. /포항문화재단 제공

초연창작 공연콘텐츠로는 1972년 타계하기까지 포항에 머물며 고아, 의료, 교육, 문화 등 다방면에서 오랜 시간 희생과 봉사의 삶을 살다간 ‘푸른 눈의 한국인, 루이 델랑드’ 신부의 이야기를 클래식 음악 양식을 활용한 창작 칸타타로 제작해 선보일 예정이다.

또 우수작품 레퍼토리로 전 세계에서 사랑을 받아 온 생텍쥐페리의 소설 ‘어린 왕자’를 문학, 미술, 음악 등 융복합 방식의 공연 콘텐츠로 새롭게 창작해 문학 콘텐츠를 통해 우리 삶에 있어 중요하다는 것의 의미와 사랑, 책임, 시민 스스로가 자신에 대해 성찰할 수 있는 시간을 제공한다.

퍼블릭 프로그램으로는 뉴트로(NEW-TRO) 오케스트라를 운영한다. 이 프로그램은 물리적 사회적 거리두기에 의해 ‘실업’과 ‘노년의 위기’라는 사회적 돌봄 이슈의 중심에 있는 ‘청년’과 ‘시니어’라는 두 세대 간의 공감적 거리를 음악을 매개로 세대 연결을 통한 사회적 통합을 지향한다. ‘집콕음악 배달서비스’를 표방한 방문예술교육을 통해 청년 예술가들이 시니어들의 일상적 문화향유를 제공하고 코로나 블루를 극복하는 예술적 치유와 삶의 회복을 돕는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 종료 후 벨라미치 소속 단원의 합동연주를 통해 성과발표도 진행될 예정이다.

정하해 벨라미치문화예술연구소 대표는 “어려운 상황속에서 청년 예술가들에게 특별한 기회를 줘서 감사하다“고 며 “지역을 소재로 스토리가 있는 창작공연 콘텐츠를 제작하여 코로나로 지친 시민들에게 문화예술로 따뜻한 위로를 전하고 다양한 문화를 함께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포항문화재단 포항시립중앙아트홀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예술인들의 창작 의욕 고취와 공연장 활성화에 한몫하고 있다”며 “보다 안정적인 창작환경 조성과 시민들에게 다양한 문화향유의 기회를 드리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포항시립중앙아트홀은 올해 2개 국비 사업에 연달아 최고 등급의 지원금액을 확보하며 약 2억1천만원의 지원금을 기반으로 독립영화, 공연장 활성화를 위한 동력을 확보했다. 또, 코로나19로 공연장 확보가 어려운 지역 문화예술계를 위해 공연장 대관을 확대 운영하고 있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