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기 좋은 울릉도 귀농·귀촌 최적지…귀농·귀촌 박람회 참가 등 도시민 유치 노력
살기 좋은 울릉도 귀농·귀촌 최적지…귀농·귀촌 박람회 참가 등 도시민 유치 노력
  • 김두한 기자
  • 등록일 2021.05.03 15:40
  • 게재일 2021.0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릉도는 물 맑고 공기가 깨끗하고 자연이 아름다운 섬으로 인간이 살기 좋은 귀농·귀촌의 최적지임을 내세워 울릉군이 각종 지원을 통해 도시민 유치에 나섰다.

울릉군은 귀농·귀촌 인들에게 다양한 지원은 물론 안전적인 생활 기반 조성 고소득 보장과 함께 살기 좋은 울릉도를 부각 도시 젊은이들에게 호기심을 유발하는 등 유치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군은 지난달 30일~2일까지 3일간 서울 양재동 AT 센터 제1전시장에서 개최된 ‘2021년 귀농·귀촌 청년창업 박람회’에 참가해 도시민들을 대상으로 울릉군의 귀농·귀촌 지원 사업 홍보와 농·특산물을 소개 인기를 끌었다.

이번 박람회는 연합뉴스와 농협이 주최, 성공적인 청년 창농 및 귀농·귀촌을 위한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고 정부와 광역, 기초 지자체의 귀농·귀촌 정책을 어느 곳보다 자세하고 충실하게 안내받을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
 

울릉군은 지자체 홍보관에서 홍보부스를 운영했고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도시민에게 1대1 맞춤형 컨설팅은 물론 다양한 지원정책 정보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산채, 호박엿, 오징어 등 울릉도 농·특산품 등을 홍보했다.

현재 울릉군은 귀농·귀촌 인들의 성공적인 영농 정착을 위해 농촌에서 살아보기 지원, 빈집수리지원, 농업용 모노레일 및 이동식 저온저장고 지원 사업 등 다양한 지원을 제공하고 있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최근 귀농·귀촌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는 만큼 적극적인 지원 정책과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여 귀농·귀촌인 및 도시민 농촌유치에 많은 노력을 하겠다.”라고 말했다.

/김두한기자kimdh@kbmaeil.com

김두한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