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농어촌공사 경산청도지사, 행복한 진짓상 배달 
한국농어촌공사 경산청도지사, 행복한 진짓상 배달 
  • 심한식 기자
  • 등록일 2021.05.03 20:31
  • 게재일 2021.0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어촌공사 경산청도지사는 3일 청도군 각북면에서 ‘행복한 진짓상’배달 발대식을 하고 앞으로 4개월간 행복한 진짓상을 배달한다. <사진>

 행복한 진짓상은 농촌 소외계층의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독거 어르신에게 도시락을 배달하는 것으로 경산청도지사는 2017년부터 행복한 진짓상 사업을 시행해 오고 있다. 

 한국농어촌공사 경산청도지사는 한국여성농업인 청도군연합회와 협업으로 행복한 진짓상을 배달한다. 

 이날 이승율 청도군수 등 관계기관 단체장들이 참석해 봉사활동을 함께했다. 

 전태목 경산청도지사장은 “코로나19 등으로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고령농어민이 일상에서 행복을 찾을 수 있도록 지자체, 관계기관과 협력해 행복하고 활기찬 농어촌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심한식기자 shs1127@kbmaeil.com

심한식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